안녕하세요. 김수보 멘토입니다.

어느덧 2022년이 밝았네요.
새해에는 모두 원하시는 바를 이루시길.

42place 블로그가 올해로 세살이 되었습니다.
이 블로그는 2020.5월에 열었는데요.
그동안 누적 방문객이 “91,994 명”,
누적 조회수 “248,565회”에 달했습니다.

첫해에는 코로나 때문에 결산을 하지 못했는데요.
2021년에는 다행히 1년을 꽉 채워 결산을 해보게 되었습니다.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01. 42place

(1) 기업

42place 는 카뎃과 재단이 함께 스토리를 채워갑니다.
이곳은 우리에게 열린 창문이기도 합니다만,
“기업”들을 향해 열려 있는 창문이기도 합니다.

“42”교육의 정체성은 “현장성”이어서,
기업과 소통할 수 없다면 죽은 교육이 되어버리니까요.

시장에는 많은 교육과정들이 있지만,
학생들의 목소리는 대부분 들리지 않습니다.
학생들을 모르니 기업들도 잘 오지 않죠.
악순환입니다.

하지만, 많은 기업들이 궁금해 합니다.
이곳에 어떤 학생들이 있는지 말이죠.

그분들에게 우리 학생들을 보여주고,
소통하고자 이 블로그를 열었습니다.

(2) 교육

“42”는 세계적인 혁신교육기관입니다.
하지만, 커리큘럼이 혁신적이진 않습니다.
“교육방식”이 “혁신적”이라는 뜻입니다.

그러다보니 교육계의 관심이 뜨겁습니다.
정부도 궁금해 합니다.

구구절절 그분들께 설명드리는 것보다는,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보여드리는 게
가장 빠른 설명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코로나 때문에 눈에 보이진 않지만, 이곳은 닫힌 곳이 아닙니다.
많은 관계자들이 오가며 “새로운 교육”을 만나는 곳이
바로 이노베이션 아카데미이랍니다.

02. 글을 올리고 싶어요.

카뎃이라면 누구나 글을 올릴 수 있습니다.
이미 취업한 카뎃분들도 가능합니다.

그런데 여기에 글을 올린다는 건,
기업들에게 읽힌다는 뜻입니다.

멘토단은 기업에게 홍보하고,
좀 더 많은 관심을 받을 수 있도록 유도합니다.

글 작성자로선 무게감이 느껴집니다.
자신을 공공연히 드러내는 거니까요.
약간 검증받는 느낌이 들기도 하죠.

하지만, 준비된 분이라면
이렇게 자신을 드러내는 것만으로
큰 자부심을 얻을 수 있습니다.
업계의 솔직한 피드백을 받은 경우가 흔치 않으니까요.

계정은 “멘토”분들의 초청으로 이루어집니다.
일곱 분의 멘토가 계시니, 메일이나 DM을 보내보세요.

잘 모르실 땐 슬랙으로는 저 kimsubo,
메일은 이곳으로 보내주세요. kimsubo@innoaca.kr

참고로, 자기글은 원할 때 스스로 삭제할 수 있습니다.

03. 방문자 유입경로 (상위 19개)

어떤 분들이 우리 학교를 보고 있는지, “접속경로”를 조사했습니다.
2021.01월 ~ 2021.12월까지 1년간의 통계입니다.

(1) 절대다수 “검색엔진”

검색엔진의 99%가 구글입니다.
절대 다수가 국내트래픽이긴 한데, 해외트래픽도 적지 않습니다.
유럽, 미국, 일본, 프랑스도 있습니다.

검색어는 “42” 에 대한 것도 있지만,
“기술질문”에 대한 것도 많습니다.
그만큼 42블로그가 관심의 대상이 되고 있습니다.

(2) Facebook, 학장님과 멘토

학장님과 멘토단은 개발자 세계의 “인플루언서”들입니다.
삼성, 현대, LG 같은 대기업들부터,
작은 스타트업까지 많은 분들과 오랫동안 관계를 맺고 있습니다.
글이 한번 공유되면 기본적으로,
200개 이상의 기업들이 글을 읽게 됩니다.

(3) okky.kr

국내 1위의 개발자 사이트로 회원수가 10만명이 넘습니다.
허멘토님이 시작하셨는데, 다양한 연령과 산업분야의 개발자들이 이곳을 방문합니다.
월조회건수가 460만회 정도되며 기술질문과 직장 이야기가 꾸준히 올라옵니다.
이곳에도 우리 학생들 이야기가 자주 공유되고 있습니다.

(4) 안드로이드 앱유저

생각보다 “워드프레스”앱을 사용하는 유저가 많습니다.
정기적으로 우리 소식에 관심을 가져주는 분들이며,
새로운 글들이 꾸준히 구독되고 있습니다.

(5) 트위터

요즘 생각보다 20대분들이 “트위터”를 많이 씁니다.
트위터로부터의 유입도 꾸준한 편입니다.

04. 방문자 유입사이트 (120개)

그외 상시유입은 아니지만,
유입건수가 많았던 120개 사이트만 추려 보았습니다.

NHN, Naver, 엔씨소프트 같은 기업들도 보이고,
대학들과, 공공기관들도 보이시죠?

접속경로에 나왔다고 모두 다 깊은 관심을 보인 건 아니지만,
그래도 꽤 많은 기업들이 재단을 다녀가셨습니다.

우리 글들이 다양한 기업메일과 채팅방 등에 공유되고,
여러 개발자 사이트에 인용되기도 하죠.

05. 요약

멘토단에는 카뎃분들에 대한 레퍼체크가 꾸준히 들어오는 편입니다.
이미 취업한 친구들에 대한 피드백도 들어오구요.
가능한 좋게 답변을 해드립니다.

하지만 좋은 학교를 만드는 건,
멘토나 재단의 역할이 아닙니다.
바로 “학생”들의 몫이죠.

아무리 세계적인 교육기관이라도
학생들의 실력이 못받쳐 준다면,
그냥 그렇고 그런 교육기관으로 남게 됩니다.

사회로 나간 학생들이
기업과 선배들로부터 좋은 “평판”을 얻게 될 때,
비로소 좋은 교육기관으로 평가받을 수 있게 됩니다.

올해도 화이팅을 외쳐봅니다.

(1) 2021년도 통계

  • 게시글수 : 129개
  • 조 회 수 : 187,074회
  • 방문자수 : 68,405명

(2) 전체 기간 통계

  • 전체글수 : 231개
  • 조 회 수 : 248,565회
  • 방문자수 : 91,994명
  • 댓글수 : 156개

끝.